조승현 경기도의원, ‘김포혁신아동돌봄센터 설립’ 시장출마 공약으로

조승현 경기도의원, ‘김포혁신아동돌봄센터 설립’ 시장출마 공약으로

0
SHARE

[한국인권신문= 경기인천 취재본부 정영혜 기자] 지난 6일 김포시장 출마를 선언한 조승현 경기도의원이 유휴시설을 활용한 ‘김포혁신아동돌봄센터’ 설립을 제1호 공약으로 발표했다.

이번 공약은 ‘엄마가 행복한 김포 교육특별시’를 위한 첫 단계다. 평일 도심에 비어 있는 종교시설, 공공기관이나 공동주택 내 방치된 공공 공간을 활용해 예산을 줄이고, 시민에게 필요한 정책을 실현해 1석 2조의 효과를 거둔다는 취지다.

조 의원은 “김포시는 수도권 지역 중 아동을 둔 30,40대 학부모층이 가장 많이 유입된 지역 중 하나”라며 “현재 운영 중인 김포의 아동돌봄시설과 아동보호센터 보급상태는 수도권지역 중 하위 수준”이라고 말했다.

특히 김포시는 차상위 계층이 주로 이용하는 지역아동센터 이용 아동수에서도 수도권 총 31개 도시 중 30위에 머물고 있다.

현재 유휴공간 등을 활용한 아이돌봄 시설은 다른 지자체에서 시범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상태다. 조 의원은 이를 김포시 내의 종교시설까지 확대해 시의 관리 하에 유기적으로 활용한다는 방안이다.

조 의원은 “이런 방법은 새로운 공간을 확보하는 것에 비해 예산을 혁신적으로 줄일 수 있는 방법”이라며 “적은 예산으로도 시민의 고민을 풀어주는 스마트한 정책이 될 것”이라고 전했다.

이어서 “아동 돌봄 교육 서비스의 질을 높이는 것에 머물지 않고, 김포 사회적 기업과 협동조합과 연계해 청년들에게도 새로운 일자리를 찾는 ‘1석 3조’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”이라고 예상했다.

정영혜 기자 baby51300@naver.com

SHARE